<중보기도실>

  목사님
  이미 받은 줄로 믿으라
  

이미 받은 줄로 믿으라            1

11:22 예수께서 그들에게 대답하여 이르시되

하나님을 믿으라

23 내가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누구든지

이 산더러 들리어 바다에 던져지라 하며

그 말하는 것이 이루어질 줄 믿고

마음에 의심하지 아니하면 그대로 되리라

24 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말하노니

무엇이든지 기도하고 구하는 것은

받은 줄로 믿으라

그리하면 너희에게 그대로 되리라 ,

25 서서 기도할 때에 아무에게나

혐의가 있거든 용서하라

 

1. 인생의 문제를 해결하려면

하나님을 믿어야 한다.

 

1) 하나님은 어떤 분이신가?

 

사라의 하나님

아들을 약속하셨다(12)

애굽의 왕에게서 건져주셨다(12)

내년 이맘때 아들을 낳을 것을 약속하셨다(18)

그랄의 왕에게서 건져주셨다(20)

 

21:1,2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대로

사라를 돌보셨고

여호와께서 말씀하신 대로

사라에게 행하셨으므로

사라가 임신하고

하나님이 말씀하신 시기가 되어

노년의 아브라함에게 아들을 낳으니

 

11:11 믿음으로 사라 자신도

나이가 많아 단산하였으나

잉태할 수 있는 힘을 얻었으니

이는 약속하신 이를 미쁘신 줄 알았음이라

 

약속하시고

신실하게 지키시는 하나님

 

 

합력하여 선을 이루시는 하나님

8:28 우리가 알거니와 하나님을 사랑하는 자 곧 그의 뜻대로

부르심을 입은 자들에게는 모든 것이 합력하여 선을 이루느니라

 

하나님을 사랑하고

그 뜻대로 부르심을 입은 자라면

모든 일이 잘되게 하신다.

모든 일이 더 잘된다는 것을 믿으라.

 

 

2. 하나님은 믿음을 원하신다.

1) 믿음은 ?

이미 받은 줄 믿는 것,

믿음은 앞으로 될 것을 믿는 것이 아니다.

 

주님 건강을 주세요 ×

 

예수 그리스도께서 채찍에 맞음으로

나는 이미 다 나은 것을 믿습니다.

이미 저는 나았습니다.

 

2) 믿음은

보이지 않는 영역에

이미 있다는 것을 믿는 것,

 

 

3. 믿음이 흔들릴 때마다 말씀을 선언하라.

3:4 또 배를 보라 그렇게

크고 광풍에 밀려가는 것들을

지극히 작은 키로써

사공의 뜻대로 운행하나니

 

배의 키를 돌리는 것이 우리의 혀다.

말로 선포할 때 생각이 돌려진다.

 

4. 믿음의 선언

나는 아브라함의 복을 받았습니다.

나를 치러온 적들이 내 앞에서 패합니다.

손대는 모든 것을 주께서 번성케 하십니다.

주께서 나를 꼬리가 아닌 머리로 삼으셨습니다

꿔 주되 꾸지 않게 하십니다.

자녀들이 복을 받았습니다. 나는 건강하고 번영합니다.

주께서 지키시고 보호하시고 보존하십니다.

어디를 가든 주께서 그 곳에서 보호하시고

우리와 가족들을 모든 위해와 위험에서 지키십니다.

모든 감염증과 질병으로부터 악한 사람들로부터

어둠의 세력들로부터 악한 자로부터 지키십니다.

예수님의 보혈로 지키십니다.

주께서 은총을 베푸시며 은총의 문을 열어 주십니다.

주께서 샬롬, 평안과 온전함을 주십니다.

예수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아멘

 

 

 

[인쇄하기] 2019-08-09 19:30:16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로그인~~ 전체 363개 - 현재 1/19 쪽
번호
제목
이름
파일
날짜
조회
363 목사님 2020-02-07 9
362 목사님 2019-12-06 5
361 목사님 2019-11-01 8
360 목사님 2019-10-04 10
359 목사님 2019-09-06 23
목사님 2019-08-09 36
357 목사님 2019-07-05 28
356 목사님 첨부화일 : 1.hwp (16384 Bytes) 2019-06-07 36
355 목사님 2019-05-03 37
354 목사님 첨부화일 : 말씀고백카드(금향로).hwp (32768 Bytes) 2019-05-03 36
353 목사님 2019-02-15 46
352 목사님 2018-11-30 71
351 목사님 2018-10-26 158
350 목사님 2018-08-31 94
349 목사님 2018-07-27 97
348 목사님 2018-06-29 112
347 열린지기 2018-06-01 208
346 목사님 2018-04-27 141
345 목사님 2018-03-30 176
344 목사님 2018-02-23 168
  1 [2] [3] [4] [5] [6] [7]